마계대전 역전승! 수원의 힘을 느끼다. by 와짜용


마계대전에서 승리를 거둔 수원 삼성이 K리그 선두를 질주하기 시작했습니다

지난시즌, FA컵에서 뼈아픈 패배를 당한 후 무관에 그치며 실망스러운 시즌을 마무리 한 후 처음 성남과의 경기를 가지게
되어서 많은 K리그팬들의 이목을 집중 시킬 수 있었습니다. 빅버드에 찾은 많은 블루윙즈 팬들은 그날의 설욕을 위해 열심히
응원도 하고, 대승을 거두길 바랬으나, 전반 2분, 시작하자마자 에벨찡요에게 뼈아픈 실점을 하게 됩니다.

그 이후, 수원은 조금 움츠러들기도 하면서, 제대로된 경기력을 끌어올리지 못했고, 성남은 조직적으로 잘 막아내고, 그리고
중원에서 측면까지 경기 조율을 잘 하면서 전반전 내내 수원을 괴롭혔습니다. 수원은 몇차례의 좋은 찬스를 만들기도 했으나,
골키퍼에게 정직하게 가는 슛이 되면서, 전반전을 마치게 되었죠.

라돈치치가 나가고, 박종진이 나오면서 에벨톤이 최전방으로 스테보와 투톱을 이루면서 수원의 공격은 더 활기를 찾게 되었
습니다. 전반전 초반의 실점을 설욕하는 에벨톤의 환상적인 시저스 킥이 골망을 가르면서 서포터즈와 수원의 선수들은 경기의
분위기를 확실하게 잡아왔습니다. 계속해서 몰아쳤고, 조금은 과격하게, 전방위 압박을 펼치면서 성남을 계속 공격하였습니다.

분위기가 수원을 기울면서, 압박 그리고 수비, 수비 후 역습을 통해서 경기를 주도하게 되었고, 스테보의 역전골도 역습찬스에서
나왔습니다. 수비진이 갖추기 전에, 빠르게 역습을 하여, 에벨톤이 빈공간으로 찔러준 패스를 스테보가 받아서 역전골을 작렬시키
면서 역전을 하게 되었습니다.



성남은 사샤의 부상으로 전반전을 뛰지 못했고, 후반전에 교체되어 나왔지만 아직 몸이 많이 올라오지 않았는지, 몇차례 실수를
하면서 불안한 모습을 보여주었습니다. K리그 대표 벽수비의 대가가 오늘은 조금 힘든 모습이 많았습니다. 전반전의 모습을
많이 살리지 못하고, 일찍이 실점을 하면서 성남은 굉장히 힘들어 했습니다. 수원 선수들의 강한 압박에 힘들어 했고, 공격을
펼치는 데, 윤빛가람 선수가 혼자서 고군분투하긴 했지만, 혼자의 힘으로는 많이 힘들었습니다.

수원의 선수들은 평소와 같이 강하게 압박을 펼쳤습니다. 전방에서부터 강하게 압박을 하였고, 수비시에는 중원을 두텁게
하거나 5백을 구성한다던지, 체력적으로 많은 소모를 하는 전술이었지만, 후반전부터 경기를 주도하면서, 일찍 역전을 성공하여
경기를 승리로 이끌게 되었습니다.

이로써 성남은 마계대전에서의 승리로 분위기에 상승세를 타려했지만, 한풀꺾이면서 리그테이블에서도 밑에 위치하게 되었습
니다. 수원은 이 날의 승리로 1위자리를 더 견고하게 유지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홈 무패행진은 계속되었고, 역전승의 짜릿함이
선수들의 사기충전에 더 도움이 되었습니다.

당분간은 수원의 질주가 계속 될 듯합니다. 실점도 적으면서, 득점은 꾸준히 나오고 있고 새로영입된 선수들의 활약도
이어지면서, 이번시즌 K리그 우승에 박차를 가하게 되었습니다.


p.s 밑의 손가락을 꾸욱 눌러주시면 안될까요?ㅋㅋ
스마트 폰은 와짜용 추천을 눌러 이용해 주세요!
(
와짜용 추천)
@ChoDragon1021 트위터를 팔로우 해주세요!


Silent Best The WazzaUTD




통계 위젯 (화이트)

12
22
328811

트위터

인기글 보이기

디데이

수원삼성